UPDATED. 2024-05-23 06:55 (목)
국내주식 던진 개미들 이달 2조 순매도…미국주식은 대거 사들여
국내주식 던진 개미들 이달 2조 순매도…미국주식은 대거 사들여
  • 연합뉴스
  • 승인 2024.05.15 09: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 5천600억원 순매도…SK하이닉스 네이버 셀트리온 등 집중 매도
서학개미 미국주식 4천300억원 순매수…1위는 스타벅스, MS 인텔도 인기
재테크 (PG)

개인 투자자들이 이달 들어 국내 증시에서 2조원 가까운 주식을 팔아치운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미국 주식은 대거 사들여 대조적인 흐름을 보였다.

15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이달 들어 13일까지 개인 투자자들은 유가증권시장과 코스닥시장에서 총 1조9천280억원어치 주식을 순매도했다.

개인 투자자들의 순매도 상위 종목에는 반도체주가 이름을 올렸다.

이달 들어 개인투자자들이 가장 많이 판 종목은 삼성전자로 5천590억원을 순매도했다.

두번째는 SK하이닉스로 3천700억원어치를 팔아치웠으며, 네이버(1천760억원), 셀트리온[068270](1천130억원), 삼성중공업[010140](960억원), LG전자[066570](930억원)가 뒤를 이었다.

금융투자소득세 관련 우려가 산재한 가운데 국내 반도체 대형주 주가가 기대보다 지지부진하면서 국내 주식에 대한 투자 열기가 사그라들었다는 분석이 나온다.

이경수 하나증권 연구원은 "금융투자소득세 관련 우려에 더해 반도체주 등 성장주가 부진하다 보니 고위험·고수익을 얻으려는 개인 투자자들의 국내 주식 투자가 소강상태를 나타낸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반면 같은 기간 미국 주식으로 투자가 쏠리는 흐름을 보였다.

한국예탁결제원에 따르면 이달 들어 13일까지 국내 투자자들은 해외주식을 총 3천620억원어치 순매수했다.

국가별로 보면 미국 주식을 4천280억원 순매수해 가장 많이 사들였다. 일본 주식은 450억원, 중국 주식은 20억원어치 순매수했다.

이 기간 국내 투자자들이 상장지수펀드(ETF)를 제외하고 가장 많이 사들인 종목은 스타벅스로 1천83억원을 순매수했다.

이어 마이크로소프트와 인텔을 각각 689억원, 687억원 순매수했으며 팔란티어 테크놀로지스(384억원), 슈퍼마이크로컴퓨터(293억원), AMD(198억원) 순이었다.

전문가들은 국내 증시가 당분간 변동성 장세 속에 업종 간 순환매 양상을 띨 것으로 보고 있다.

한지영 키움증권 연구원은 "4월 소비자물가지수(CPI) 발표 전후로 변동성이 빈번하게 출현할 것으로 보인다"며 "다만 증시 밖으로 자금이 이탈하기보다는 모건스탠리캐피털인터내셔널(MSCI) 반기 리뷰, 국내 금융주 실적 등을 확인해가며 증시 내 업종 간 순환매 장세가 이어질 것"이라고 내다봤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잔다리로3안길 46(서교동), 국세신문사
  • 대표전화 : 02-323-4145~9
  • 팩스 : 02-323-745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예름
  • 법인명 : (주)국세신문사
  • 제호 : 日刊 NTN(일간NTN)
  • 등록번호 : 서울 아 01606
  • 등록일 : 2011-05-03
  • 발행일 : 2006-01-20
  • 발행인 : 이한구
  • 편집인 : 이한구
  • 日刊 NTN(일간NTN)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日刊 NTN(일간NTN) .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tn@intn.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