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17 16:08 (금)
[주요공시] 더존비즈온, 두산인프라코어, 아이디스홀딩스 등
[주요공시] 더존비즈온, 두산인프라코어, 아이디스홀딩스 등
  • 이혜현 기자
  • 승인 2018.02.08 08: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음은 7일 장 마감 후 8일 개장 전 주요공시다.

[코스피]

▲더존비즈온(012510)은 증권선물위원회로부터 공시위반으로 7540만원의 과징금을 부과받았다. 더존비즈온은 작년 5월 8일 이사회에서 서울시 성동구 소재 토지와 건물을 600억원(2016년말 연결 기준 자산총액 2364억9000만원의 25.37%)에 양수하기로 결의하고 당일 주요사항보고서를 금융위에 제출했지만 해당 보고서에 매도인이 건물의 일부 소유자이며 타인 소유부분 중 일부가 경매 진행 중이란 사실 등 투자판단과 관련한 중요사항을 누락해 공시위반으로 판단됐다.

▲두산인프라코어(042670)는 지난해 연결기준 매출액 6조5679억원, 영업이익 6608억원을 기록했다고 7일 공시했다. 전년 대비 매출액은 14.6%, 영업이익은 34.6% 증가했다. 같은 기간 당기순이익은 155.8% 증가한 2966억원으로 집계됐다. 영업이익률은 10.1%로 전년 대비 1.5%포인트 상승했다.

▲두산밥캣(241560)은 보통주 1주당 800원의 현금배당을 결정했다고 7일 공시했다. 시가배당율은 2.2%며 배당금총액은 801억9933만2800원이다.

배당금은 주주총회일로부터 1개월 안에 지급될 예정이다.

▲전방(000950)은 지난해 3월 29일 회사소유 서울 강서구 부동산을 486억원에 양도하기로 결정, 보고서를 제출했으나 양도가액에 대한 외부 평가기관의 의견을 빠트려 증권선물위원회로부터 과징금 부과조치를 받았다.

▲현대엘리베이(017800)터는 지난해 연결기준 영업이익이 1,467억원으로 전년 대비 19.2% 감소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7일 공시했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2조108억원으로 14.3% 늘었다.

▲삼양사(145990)는 지난해 영업이익이 917억8609만6000원으로 전년대비 37.7% 감소했다고 7일 공시했다. 당기순이익은 51.2% 감소한 493억1402만8000원, 매출액은 2.0% 증가한 2조418억9590만4000원으로 집계됐다.

[코스닥]

▲아이디스홀딩스(054800)는 자회사 아이디스가 보통주 1주당 200원의 현금배당을 결정했다고 7일 공시했다. 시가배당률은 2.7%다. 이날 아이디스홀딩스는 자사의 부채 100억원에 대해 아이디스가 예금담보를 제공했다.

▲아이디스(143160)는 지난해 순이익이 95억16581만원으로 2016년 적자에서 흑자로 전환했다고 7일 공시했다. 매출은 전년대비 26.52% 줄어든 951억5888만원, 영업손실은 310.16% 늘어난 49억2742만원이다.

▲CJ E&M(130960)은 지난해 연결기준 영업이익이 632억원으로 전년보다 125.8% 증가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7일 공시했다. 매출액은 1조 7501억원으로 13.8% 늘었고 당기순이익은 4219억원으로 593.3% 증가했다.

▲CJ E&M(130960)은 보통주 1주당 250원의 현금배당을 결정했다고 7일 공시했다. 시가배당율은 0.3%이고, 배당금 총액은 96억4375만원이다.

▲대유위니아(071460)는 지난해 연결기준 영업이익이 112억6300만원으로 전년대비 44.1% 증가했다고 7일 공시했다. 매출액은 같은 기간 12.5% 늘어난 5026억928만원으로 집계됐다. 당기순이익은 57억5948만원으로 전년대비 126.2% 늘었다. 대유위니아는 보통주 1주당 50원의 현금 결산배당도 결정했다. 시가배당율은 1.8%이며 배당금 총액은 17억7836만원이다.

▲휴마시스(205470)는 지난해 순손실 59억원이 발생해 적자로 돌아섰다고 7일 공시했다. 매출과 영업이익은 각각 86억2739만원과 4억5296만원이다. 회사 측은 스팩상장에 따른 일회성 회계비용 26억원이 발생했다며 무형자산인 개발비 재평가로 감액손실 34억원이 발생했다고 설명했다.

▲코디(080530)는 회사 주요주주 파로스생명과학이 보유 중인 주식 100만주를 코스메틱플랫폼1호에 양수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7일 공시했다. 양수대금은 75억원이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잔다리로3안길 46(서교동), 국세신문사
  • 대표전화 : 02-323-4145~9
  • 팩스 : 02-323-745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예름
  • 법인명 : (주)국세신문사
  • 제호 : 日刊 NTN(일간NTN)
  • 등록번호 : 서울 아 01606
  • 등록일 : 2011-05-03
  • 발행일 : 2006-01-20
  • 발행인 : 이한구
  • 편집인 : 이한구
  • 日刊 NTN(일간NTN)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日刊 NTN(일간NTN) .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tn@intn.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