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24 14:27 (금)
용인 동백 라포레 타운하우스, 실속형 전원주택으로 인기몰이
용인 동백 라포레 타운하우스, 실속형 전원주택으로 인기몰이
  • 日刊 NTN
  • 승인 2015.01.22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용 114㎡~194㎡ 지상3층 37세대 분양…타입별 특화설계 및 혜택으로 ‘문의 증가’
 

아파트 투자가치 하락과 고급 타운하우스의 거품이 빠지면서 젊은 층을 중심으로 교통, 학군, 편의시설 등이 완비된 실속형 전원주택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서울 전세금 수준으로 가족과 함께 힐링을 하면서 전원주택을 소유할 수 있는 도심형 타운하우스의 인기는 앞으로도 지속될 것으로 업계는 내다보고 있다. 게다가 최근 층간소음, 아토피 등 공동주택으로 인한 스트레스를 피해 수도권 타운하우스로 이주하려는 사람들이 부쩍 늘었다.

전문가들은 “과거 은퇴자들의 ‘세컨하우스’로 여겨졌던 고가의 전원주택 시장이 붕괴된 자리에 실속형 타운하우스가 자리잡았다”며 “교통, 교육면에서 입지가 좋은 수도권 타운하우스를 중심으로 30~40대 젊은 층의 관심이 폭발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이런 가운데 서울 중심부 및 수도권 교통의 요지로 발돋움한 용인 동백에 들어서는 ‘용인 동백 라포레 타운하우스’가 화제의 중심에 있다.

도배, 장판, 벽지, 샷시 등의 기본 마감재를 계약자가 직접 선택할 수 있는 특별한 혜택으로 인기 몰이 중이다. 전용 177㎡, 182㎡, 194㎡의 경우 기본 도면에서 설계 변경까지 가능하고 전용 114㎡를 제외한 모든 세대에는 옥상 테라스가 무상 설치될 예정이다,

용인시 기흥구 중동 96-102번지와 97-1번지 일원에 들어설 예정인 용인 동백 라포레 타운하우스는 전용면적 114㎡~ 전용면적 194㎡로 구성된 지상 3층 타운하우스이다. 37세대를 선착순 분양을 실시하자 계약이 줄을 잇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1, 2차 2개 단지로 구성되어 있고 죽전과도 가까워 죽전과 동백 더블 생활권을 누릴 수 있는 것도 인기 요인 중 하나이다.

용인 경전철에버라인초당역을 도보 5분이면 이용 가능하고 GTX(예정), KTX(동탄역), 분당선(기흥역)을 이용하면 서울 도심지뿐 아니라 수도권 어느 지역으로든 이동이 용이하여 출퇴근 걱정을 덜어준다. 또 수원IC(경부고속도로), 흥덕IC(용인서울고속도로), 마성IC, 판교IC 등 고속도로가 인접해 있고 다양한 광역버스 인프라가 구축 되어 있어 서울 및 수도권으로의 이동이 편리하다.

또 석성산과 동백 호수공원이 인근에 위치해 가족들의 몸과 마음의 건강을 다스리기에도 충분하다. 또 88C.C, 한성C.C, 남부C.C 등 유명 골프장과 에버랜드, 용인 민속촌 등 다양한 문화시설이 인접해 있어 문화레저 향유 기회도 가득하고 용인 세브란스 병원, 동백 이마트 등 생활편의시설 이용도 용이해 전원 속에서 도심의 편리함을 누리기에 충분하다.

또 용인 동백 라포레 타운하우스는 동백어린이집, 예성유치원, 숲속하늘유치원이 근접해 영유아 교육 걱정을 덜어 젊은 엄마들 사이에서 인기가 높다. 또 초당초, 초당중, 초당고가 인근에 위치해 높은 수준의 탄탄한 교육 인프라도 젊은 세대들을 라포레 타운하우스로 불러들이는 요인 중 하나이다.

한편 ‘용인 동백 라 포레 타운하우스’의 입주기간은 2016년 7월부터 9월까지 60일이며 샘플하우스 방문 전 사전 예약을 하면 빠르고 자세한 상담을 돕는다. 문의: 1522-2225


  • 서울특별시 마포구 잔다리로3안길 46(서교동), 국세신문사
  • 대표전화 : 02-323-4145~9
  • 팩스 : 02-323-745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예름
  • 법인명 : (주)국세신문사
  • 제호 : 日刊 NTN(일간NTN)
  • 등록번호 : 서울 아 01606
  • 등록일 : 2011-05-03
  • 발행일 : 2006-01-20
  • 발행인 : 이한구
  • 편집인 : 이한구
  • 日刊 NTN(일간NTN)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日刊 NTN(일간NTN) .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tn@intn.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