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18 17:33 (목)
서울세무사회, 세무사랑Pro 활용한 전산실무 교육 실시
서울세무사회, 세무사랑Pro 활용한 전산실무 교육 실시
  • 이대희 기자
  • 승인 2024.04.02 18: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월 종합소득세 신고 앞두고 이론․실무교육 병행

서울지방세무사회(회장 임채수)는 5월 종합소득세 신고를 앞두고 사무소 직원을 대상으로 이론과 전산실무 교육을 병행하여 실시한다.

이번 직원교육의 특징은 이론교육 뿐아니라 처음으로 ‘세무사랑Pro’를 활용해 직접 실습을 통한 종합소득세 신고서 작성요령과 유의사항에 대한 전산교육을 병행하는 것이다.

서울지방세무사회 임채수 회장을 비롯한 회장단과 한국IT교육재단 김명용 이사장 등 실무진은 지난달 27일 간담회를 갖고 세무사 회원과 사무소 직원을 대상으로 한국IT직업전문학교(서초구 양재동 소재)에서 세무사랑Pro를 활용한 전산실무 교육을 실시하는데 뜻을 같이했다. 한국IT직업전문학교는 한국세무사회가 주관하는 전산세무회계 자격시험장 중 하나로 가장 많은 응시인원을 수용할 수 있는 곳이다.

이날 간담회에서 서울지방세무사회는 국세경력자를 중심으로 한 회원과 실무경력 3년 이하의 직원을 중점 대상으로 세무사랑Pro를 활용한 각종 신고실무를 1인 1PC를 활용해 교육할 수 있도록 전산교육장을 지속적으로 지원받기로 했다. 서울지방세무사회는 기장교육을 전문적으로 습득하지 못한 회원과 신규 직원에 대한 전문화된 교육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현재 학교나 학원에서 사용하는 전산프로그램은 수험용인 케이렙(KcLep)으로 조정업무 등의 기능이 빠져 있어 실제 현장에서 신규직원을 다시 가르쳐야 하는 어려움이 있다. 따라서 서울지방세무사회는 회원사무소에서 사용하는 '세무사랑Pro'를 ㈜뉴젠솔루션과 협조해 교육에 활용하기로 했다.

이번 직원 전산실무교육은 종합소득세 신고를 위한 세무조정계산서(입력), 추계신고서 작성, 성실신고 작성실무, 고용증대 등 세액공제·감면신청서 작성 등 신규직원이라도 5월 소득세 신고서를 혼자서 작성할 수 있도록 실습교육을 시행할 예정이다. 교육시간은 3시간으로 이달 26일 오전, 오후 2차례에 걸쳐 실시된다.

임채수 회장은 "이번 소득세 신고 전산교육을 시작으로 회원과 직원에게 프로그램 교육을 실시하면 회원들의 사무실 운영에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이라며 "실무에 꼭 필요한 내용을 위주로 향후 주 4일 30시간 과정의 단기 프로그램 교육을 개설해 회원과 직원들의 실무 활용도를 높일 예정"이라고 말했다.

서울지방세무사회는 국세경력세무사를 대상으로 한 단기 프로그램 교육과정은 빠르면 5월부터, 사무소 직원교육은 6월부터 진행될 수 있도록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특히 사무소 직원들은 교육비를 국가에서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세부계획을 준비 중이다.

5월 소득세 전산실무 교육은 오는 4일부터 서울지방세무사회 교육수강신청 사이트(edu.sacpta.or.kr)를 통해 이론교육과 동시에 선착순으로 신청 접수를 받는다. 교육신청은 서울지방세무사회 회원사무소 직원만 가능하며 전산교육은 500명으로 수강인원이 제한된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잔다리로3안길 46(서교동), 국세신문사
  • 대표전화 : 02-323-4145~9
  • 팩스 : 02-323-745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예름
  • 법인명 : (주)국세신문사
  • 제호 : 日刊 NTN(일간NTN)
  • 등록번호 : 서울 아 01606
  • 등록일 : 2011-05-03
  • 발행일 : 2006-01-20
  • 발행인 : 이한구
  • 편집인 : 이한구
  • 日刊 NTN(일간NTN)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日刊 NTN(일간NTN) .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tn@intn.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