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24 14:27 (금)
■세원동향 분석 보고서 소프트웨어 개발 및 공급업-(2)
■세원동향 분석 보고서 소프트웨어 개발 및 공급업-(2)
  • 日刊 NTN
  • 승인 2013.06.27 09: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동차, 조선, 의료 중심 비즈니스 체질 개선 공공부문의 IT서비스 매출증가 요인 분석

국세청이 주요 업종별 세원동향 파악을 위해 내부 및 외부 프로그래밍 작업을 업그레이드시켜나가고 있는 가운데 ‘거래유형별 세원분야’에 대한 밀착관리에 들어갔다.
국세청은 이번 세원동향 분석을 바탕으로 세수증대는 물론 업종에 대한 구체적 사후검증 방안을 마련해 추진할 방침이다. 업종별 세원관리 핵심내용을 집중 조명해 본다. /편집자 주

업종별 IT이슈
금융권에서는 차세대시스템 구축, 모바일·클라우드 컴퓨팅, 컴플라이언스, 통합보안, 데이터 통합 분석 등이 주요 이슈가 되고 있다.
차세대시스템의 경우 제2금융권을 중심으로 구축이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으며 은행권에서는 차세대시스템 구축 이후 기간계 및 정보계 시스템에 대한 고도화 추진과 포스트 차세대시스템 구축에 대한 논의가 본격화되었다.
고객서비스 차별화와 신시장 진출 및 수익발굴을 위한 서비스 제공을 위해 스마트폰·태블릿 PC 기방의 뱅킹과 트레이딩, SNS서비스가 확대 되었으며 클라우딩 컴퓨터 도입도 본격적으로 추진됐다.
그리고 금융구조 개편, 리스크 관리강화 등의 서비스 통합추세에 따라 컴플라이언스 체계 구축에 대한 수요가 높아졌으며, 금융 전산망에 대한 해킹으로 큰 피해를 경험한 후 내부정보유출 무방비, 외부해킹 및 디도스 공격 방어를 위한 대대적인 보안체계의 정비와 시스템 구축이 크게 증가했다.
또한 차세대시스템 구축 이후 정보계를 중심으로 대용량 데이터처리와 고객 정보 및 트렌드 분석을 위한 데이터 통합과 전사데이터웨어하우스 구축 프로젝트가 진행되었으며 스마트 브랜치 프로젝트도 선도 은행들을 중심으로 구축이 시작하는 모습을 보였다.
제조 업종의 경우 글로벌 ERP 및 IT인프라 통합, 그린IT, IT 기반 융합, GRC, 모바일컴퓨터 도입에 대한 수요가 많았다.
글로벌 비즈니스 증가에 따른 본사·해외 사업잔 간의 정보시스템 연동과 글로벌 싱글 인스턴트 ERP 구축에 대한 수요가 높아졌다.
이와 함께 자사와 협력사까지 포함하는 공급망·물류 혁신을 위한 SCM 고도화 프로젝트가 활발하게 진행되었으며, 환경규제 대응 솔루션과 FTA에 대비한 원산지증명관리시스템에 대한 수요도 크게 증가하는 모습을 보였다.
또한 자동차, 조선, 의료 업종을 중심으로 비즈니스 체질 개선과 고부가가치 서비스 제공, 신시장 진출 확보를 위한 IT융합 투자도 증가했다.
통신서비스 업종에서는 클라우드 컴퓨팅 도입, 네트워크 확충, ERP 및 물류시스템 고도화, 개인정보보호 및 보안시스템 강화를 중심으로 IT서비스 수요가 발생했다.
통신 기업들의 경우 클라우드 컴퓨팅 서비스에 대한 투자가 증가했으며, 스마트기기 사용 증가로 인한 네트워크 확충을 중심적으로 추진했다.
미디어 업종의 경우 종편사들을 중심으로 방송서비스 시스템 구축과 ERP 도입에 투자가 집중되었다.
유통서비스에서는 개인정보보호와 통합보안관리 체계의 정립, 글로벌 경영 환경 지원을 위한 ERP 도입 및 IT시스템 통합, 모바일 오피스 구축 및 활용을 위한 모바일 컴퓨터 도입 등도 활발하게 추진됐다.
공공부문에서는 스마트워크, 클라우드 컴퓨팅, 모바일 전자정부, 정보보안, 공공기관 이전에 따른 IT시스템 효율화 등에 대한 투자가 중점적으로 이루어졌다.
스마트워크 활성화 전략에 따른 IT시스템 효율화 등에 대한 투자가 증가했으며, 정부통합전산센터 클라우드 컴퓨팅 시스템 구축과 관련 애플리케이션 개발도 활기를 띠었다.
또한 스마트정부 및 대민서비스 지원강화를 위한 모바일 전자정부 프로젝트들도 활발하게 진행됐으며, 개인정보보호법의 발효, 정부의 보안 예산 및 인력 확보 의무화 추진에 따른 보안수요가 크게 증가했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잔다리로3안길 46(서교동), 국세신문사
  • 대표전화 : 02-323-4145~9
  • 팩스 : 02-323-7451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예름
  • 법인명 : (주)국세신문사
  • 제호 : 日刊 NTN(일간NTN)
  • 등록번호 : 서울 아 01606
  • 등록일 : 2011-05-03
  • 발행일 : 2006-01-20
  • 발행인 : 이한구
  • 편집인 : 이한구
  • 日刊 NTN(일간NTN)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日刊 NTN(일간NTN) .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tn@intn.co.kr
ND소프트